기사 메일전송
법무부 홍보대사 양학선 선수 위촉
  • 이은수 기자
  • 등록 2023-01-18 10:48:30
  • 수정 2023-01-18 11:10:46

기사수정
  • 한동훈 "양학선 홍보대사의 꾸준한 자기관리, 소명의식 배우겠다"
  • 양학선 "법무부와 청소년 범죄예방, 법질서 지키기 실천운동 등 함께 하겠다"

법무부는 17일 오후 4시 정부과천청사에서 `법무부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체조선수인 양학선 선수를 법무부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법무부는 17일 오후 4시 정부과천청사에서 `법무부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체조선수인 양학선 선수를 법무부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사진=법무부 제공

양학선 선수는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끊임없는 노력으로 자신만의 기술을 개발해 세계 최고의 선수가 되었으며, 여전히 올림픽에 도전하고 있는 현역 선수다.

 

한동훈 법무부장관은 작년 8월22일 신임검사 임관식에서 도마 종목 1932년 LA올림픽 금메달리스트와 2012년 런던올림픽 양학선 선수의 경기 영상을 비교하면서 ‘축적된 노하우와 전달된 자산의 차이’라며, ‘70년간 축적된 검찰의 기량은 국민의 자산이니, 빨리 배워 국민을 위해 일할 것’을 강조한 바 있다.

 

이번 홍보대사 위촉 과정에서 양학선 선수에게 직접 연락해 법무부가 추구하는 가치를 설명하고 홍보대사 활동을 부탁했다.

 

법무부는 17일 오후 4시 정부과천청사에서 `법무부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체조선수인 양학선 선수를 법무부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사진=법무부 제공

한동훈 법무부장관은 “흔쾌히 홍보대사 직을 허락해 주신 대한민국의 자랑 양학선 선수께 감사드린다"며, "명실상부한 세계최고, 그야말로 ‘고트’(GOAT, Greatest Of All Time)였던 2012년의 양학선 선수 못지않게, 과거 부상을 딛고 2022년 전국체전에서도 현역선수로 최선의 노력과 기량을 보여주는 양학선 선수에게 큰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법무부가 펼치고자 하는 정책들이 결실을 맺기 위해서, 양학선 홍보대사님의 꾸준한 자기관리, 소명의식을 배우겠다"면서, "법무부는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위촉장을 받은 양학선 선수는 “법무부의 홍보대사가 되어 영광스럽지만, 책임감도 느낀다"며, "앞으로 법무부와 청소년 범죄예방, 법질서 지키기 실천운동 등을 함께하며, 저부터 주변의 작은 질서들을 잘 지키고 있는지 돌아보고, 국민 여러분들도 법질서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늘 법무부 홍보대사에 위촉된 양학선 선수는 청소년 범죄예방, 법질서 지키기 실천 운동, 범죄예방 환경개선사업 등 법무부 정책과 관련한 다양한 온·오프라인 캠페인에 참여할 예정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